Monthly Archives: 12월 2008

취향분석 – 나는…

일탈적 개인주의, 아방가르드 영역 “난 신도 믿고, 과학도 믿고, 그리고 일요일 저녁 약속이 있을 거란 것도 믿어. 하지만, 내가 이렇게 저렇게 살아야 한다는 법칙 따윈 믿지 못하겠군.” – 길 그리썸, CSI 라스베가스   이곳은 격식과 통념에서 벗어난, 지극히 개인적이고 일탈적인

/ 2 Comments

취향분석 – 나는…

일탈적 개인주의, 아방가르드 영역 “난 신도 믿고, 과학도 믿고, 그리고 일요일 저녁 약속이 있을 거란 것도 믿어. 하지만, 내가 이렇게 저렇게 살아야 한다는 법칙 따윈 믿지 못하겠군.” – 길 그리썸, CSI 라스베가스   이곳은 격식과 통념에서 벗어난, 지극히 개인적이고 일탈적인

/ 2 Comments

짧은 여행의 기록 14 – 임진각 평화누리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 사람들을 피해, 숨어있기 좋은 곳.

/ Leave a Comment

짧은 여행의 기록 14 – 임진각 평화누리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 사람들을 피해, 숨어있기 좋은 곳.

/ Leave a Comment

파란미디어 플라자 오픈

http://plaza.media.paran.com 2008.12.05. 파란미디어 플라자 서비스 오픈   하이텔 큰마을에서 파란 플라자로, 파란미디어에서 다시, 시작합니다. 56K의 “눈부신 속도를 자랑하던” 전화 모뎀, 새롬 데이터맨, 이야기5.3, 번개, 정모, 번팅, 정팅, 동호회, 작은모임, go top 갈무리… 그리고…. 밤늦게 지글거리던 접속음 때문에 혹시나 부모님이 깰까봐

/ Leave a Comment

파란미디어 플라자 오픈

http://plaza.media.paran.com 2008.12.05. 파란미디어 플라자 서비스 오픈   하이텔 큰마을에서 파란 플라자로, 파란미디어에서 다시, 시작합니다. 56K의 “눈부신 속도를 자랑하던” 전화 모뎀, 새롬 데이터맨, 이야기5.3, 번개, 정모, 번팅, 정팅, 동호회, 작은모임, go top 갈무리… 그리고…. 밤늦게 지글거리던 접속음 때문에 혹시나 부모님이 깰까봐

/ Leave a Comment